2024.07.26 (금)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8.8℃
  • 소나기서울 25.4℃
  • 구름많음대전 25.9℃
  • 구름많음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6.2℃
  • 흐림광주 28.5℃
  • 구름많음부산 26.9℃
  • 흐림고창 29.1℃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4.6℃
  • 흐림금산 25.4℃
  • 흐림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7.3℃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강명구 국회의원, “반도체 소부장기업에 보조금, 정부 지원 절실”

강 의원, 국회 최대 규모 특위 ‘AI·반도체특위’ 위원으로 활동

 6월 18일(화) 오전, 국민의힘 인공지능(AI)·반도체특별위원회가 첫 회의를 열고 반도체 산업의 국내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 방안 모색에 나섰다.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의힘 AI·반도체특별위원회’ 1차 회의에서 이날 참석한 특위 위원들은 한 목소리로 AI·반도체 산업의 정부 역할에 대한 중요성을 역설했다.

 특히, 구미을 강명구 국회의원은 “반도체 경쟁력 제고 차원에서는 소부장 기업의 높은 기술력 확보가 필수적이다.”라며, “구미 지역에도 관련 중소 장비업체가 340여 곳에 이른다.”고 밝혔다. 아울러 “비수도권 지역 소부장 기업들의 기술력 강화를 위해서는 보조금이나 정부의 지원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후보 시절부터 “구미에 ‘첨단 반도체 콤플렉스’를 조성해 반도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핵심 도시로 만들겠다”고 의지를 표명해왔던 강 의원은 “앞으로도 구미의 반도체 기업들이 활력을 찾고 대한민국 반도체 산업도 활기를 띨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AI·반도체특위에는 국민의힘 16개 특위 중 고동진 위원장과 강명구 위원을 비롯해 가장 많은 24명의 국회의원이 참여했으며, 이날 첫 회의에는 정부에서 산업통상자원부의 강경성 1차관과 이용필 첨단산업정책관이 참석해 반도체 클러스터 추진현황과 반도체 소부장 생태계 강화 방안 등 국내 반도체 산업 주요 현안을 보고하고, 심도 있는 회의가 진행됐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