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1 (토)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21.5℃
  • 흐림서울 21.0℃
  • 대전 19.9℃
  • 대구 20.8℃
  • 울산 19.9℃
  • 광주 18.4℃
  • 흐림부산 19.6℃
  • 흐림고창 18.5℃
  • 제주 19.3℃
  • 흐림강화 19.7℃
  • 흐림보은 19.0℃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20.5℃
  • 흐림거제 19.6℃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방석영칼럼 -참다운기도-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원하는 바를 성취하기 위해 기도를 한다. 기독교인들은 하나님께, 불교인들은 부처님께, 또 다른 종교인들도 각자 각자가 믿는 절대자에게 간절한 마음으로 자신의 소원을 들어 달라고 기도를 한다. 자신이 이루고 싶은 일이 중요하다고 판단될수록 더욱더 간절한 마음으로 기도하며, 기도 성취를 위한 헌금이나 불전도 불사한다. 원하는 일이 중요할수록 간절한 마음과 함께 헌금 및 불전의 액수도 비례해서 커진다. 자신의 소원을 성취할 수 있도록, 하나님이나 부처님께 도와 달라는 기도를 드리기에 앞서, 그 소원이 참으로 자신에게 필요한 일인지, 이 세상에 정의가 강물처럼 흐르도록 하고 이 세상을 극락정토로 만드는데 합당한 일인지, 심사숙고한 뒤에 기도를 드려야 하지 않을까? 자신이 원하고, 자신에게 이득이 되는 일임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능력으로 이루기 어렵다고 느껴질 때, 무조건 하나님이나 부처님께 자신의 목적을 이룰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매달리는 것은 참다운 기도라고 할 수 없을 것이다. 그렇다면 진정한 기도란 무엇일까? 자신의 원하는 바를 무조건 이루게 해 달라며 누군가에게 매달리는 기도는 자기 자신을 위한 이기적인 거래에 다름 아니다. 간절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고등학교에 운전면허과목 채택하자”
구미일보 칼럼 지난3월19일과20일 삼성코엑스에서 열리는 KIMES 2016 제32회‘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에 구미에서 출발, 승용차로 1박2일 일정으로 다녀왔다. 이기간중 운전을 하면서 참 말 그대로 무질서, 위협운전, 불미스런 교통매너에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았다. 고속도로 상에서 하이패스 구간(시속30k)에 과속으로 끼어들기, 1.2차선이 비었는데에도 뒤꽁무니에 2~3미터로 따라잡기, 터널 안에서 추월, 미꾸라지 빠져 나가듯 곡예차선변경이 다반사다. 또한 휴게소나, 요금소(톨게이터) 우회전 진입구간에서도 추월을 일삼는 막가파 운전자를 수없이 만났다. 1박2일 동안 이들 비윤리적 난폭 운전자들로 인해 출장은 신경과민 증상을 일으킬 정도로 긴장의 연속이었다. 이는 장거리 출장을 자주하는 운전자의 경우 누구나 경험한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한국만의 독특한 안전 불감증 교통질서, 문화이다. 최근 보복운전 사례가 자주 공중파에 보도된다. 실제로 장거리 출장 중에 만난 여러 상황들을 보면,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이러한 무법천지의 운행을 겪으면 조금이라도 인내가 부족한 운전자라면 보복하고픈 충동이 일어날 수 있겠구나 라는 생각이 든다. 30년 가까이 운전한 경험상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