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9.5℃
  • 맑음서울 28.6℃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4℃
  • 맑음울산 26.3℃
  • 맑음광주 29.1℃
  • 박무부산 22.1℃
  • 맑음고창 29.0℃
  • 맑음제주 26.6℃
  • 맑음강화 22.3℃
  • 맑음보은 28.3℃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8.7℃
  • 구름조금경주시 31.1℃
  • 맑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대구경북 행정통합 실무단(TF) 2차 회의’ 개최

경북·대구 기획조정실장 공동 주재로 5월 29일 오후 4시 경북도청에서 열려
6월 4일 행안부・지방시대위원회・대구・경북 간담회 앞서 주요과제 사전협의
시・도지사 통합구상 상호협의하며 4대기관 간담회 이후 추진절차 검토

경상북도와 대구광역시는 대구경북 행정통합을 위한 2차 실무회의를 5월 29일(수) 오후 4시에 경북도청에서 가졌다. 지난 5월 23일(목) 1차 회의 이후 일주일만에 두 번째 개최된 실무회의는 오는 6월 4일(화) 행정안전부, 지방시대위원회와 간담회를 앞두고 주요협의과제를 사전검토・조정하는 자리가 되었다.

 

특히, 6월 4일 예정된 4대기관 간담회에서 논의될 통합의 기본방향과 추진내용 그리고 범정부적 협력・지원체계와 방안 등을 중점적으로 협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양적통합을 넘어선 질적통합과 완전한 자치형태의 광역통합을 하자는 대구광역시장과 경북도지사의 의지를 재차 확인하였으며, 이를 위해 국가차원에서 중앙정부의 협력과 지원이 필요한 대구경북 양측의 제안들을 실무차원에서 구체적으로 논의했다.

 

그동안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대구경북 행정통합을 통해 수도권일극체제에 맞서는 인구500만의 비수도권 신성장거점을 조성하고 더나아가 광주전남을 아우르는 남부경제권을 구축하여 국토균형발전을 실현하는 출발점이 될 것”임을 강조해왔으며, 이철우 도지사는 “대구경북 행정통합은 완전한 자치권 확보를 통해 지방시대를 열어 저출생을 극복하고 초일류국가로 대한민국이 다시 도약하기 위한 국가적 과제이다”라는 점을 강조해왔다.

또한, 실무단회의에서는 4대기관 간담회에서 중앙정부의 강력한 협력지원 의지가 확인되고 통합 시・도에 대한 적극적인 인센티브 내용이 제시된다면 이후 통합절차가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그에 대한 추진체계를 포함한 관련절차와 내용을 협의하였다.

 

김호진 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은 “4대기관 간담회가 역사적인 대구경북 행정통합을 본격 추진하는 계기와 큰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실무적 협의와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 말했다.

 

한편, 황순조 대구광역시 기획조정실장은 “대구경북행정통합이 향후 대한민국 행정체계 개편과 국가균형발전의 모범사례가 되도록 실행가능성을 높이고, 속도감을 더해 가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