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6 (목)

  • 흐림동두천 -4.0℃
  • 흐림강릉 0.5℃
  • 흐림서울 -3.5℃
  • 대전 -4.3℃
  • 흐림대구 2.2℃
  • 흐림울산 4.6℃
  • 흐림광주 0.4℃
  • 흐림부산 3.5℃
  • 흐림고창 0.1℃
  • 구름많음제주 8.5℃
  • 흐림강화 -4.2℃
  • 흐림보은 -4.7℃
  • 흐림금산 0.2℃
  • 흐림강진군 3.2℃
  • 흐림경주시 4.1℃
  • 흐림거제 4.3℃
기상청 제공

구미시, 「구미형 일자리 사업(LG BCM)」 상생협약 기관 간담회 개최

본 사업 추진 상황 및 재단, 협의체 구성 등 의견수렴 자리 마련
하루 1천여명 근로자, 건설현장 투입, 지역 경기활성화에 기여 중

구미시(시장 김장호)는 12월 7일(수) 오후 4시 시청 3층 중회의실에서 「상생형 구미일자리를 위한 노·사·민·정 상생협약」체결(2021.11.10.) 기관*의 대표자 및 실무책임자 등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미형 일자리」상생협약 기관 간담회를 가졌다.

* 한국노총 구미지부, (주)LG BCM, 금오공과대학교, 한국폴리텍대학 구미캠퍼스, 금오공업고등학교, 구미전자고등학교, 구미시의회, 경상북도, 구미시

 

이번 간담회에서는 현재까지 추진된 「구미형 일자리」사업의 현황과 추진실적, 2023년도 사업 중점 추진사항을 보고하고, 각종 이행사업(상생일자리협력재단 설립 등)추진을 위한 의견수렴과 사업의 원만한 추진을 위한 폭 넓은 논의를 위해 개최되었다.

 

「상생형 구미일자리를 위한 노·사·민·정 상생협약」은 노사민정을 대표하는 9개 기관을 협약 주체로 하여, ▲노·사·민·정의 각 역할 및 상생요소, ▲협의체 구성, ▲상생기구(기금조성,재단설립 등) 설치, ▲지역 인재 양성 등의 주요내용을 골자로 체결된 협약으로, 「구미형 일자리」사업 추진을 위한 핵심 상생요소를 담은 중요한 협약이다.

 

아울러, 4개 교육기관과는 지역 인재 채용, 장학금 등을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2021.11.10.)을 맺은 바 있다.

 

구미시는 이번 간담회에서 도출된 각 기관별 의견을 반영하여 각종 이행사업 및 23년 사업 추진 계획 수립 시, 적극 반영하여 사업을 내실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 2023년 9월 최종 준공 목표, 2024년 양산 계획

한편 구미시는 작년 12월,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사업에 최종 선정된 후(2021.12.29.), 지방주도 일자리 거점센터 건립, 상생일자리협력재단 설립 및 상생협력기금(60억원) 조성, 인센티브지원(지방투자촉진보조금,임대료 지원), 상생형 일자리 협의체 구성 등 각종 후속 이행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다.

 

상생기업인 (주)LG BCM은 올해 1월 초 공장 착공을 시작으로 현재 공장건축이 60%(11월말 기준) 정도 진행되었으며, 2023년 9월 최종 준공을 목표로 사업 투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주)LG BCM 양극재 공장은 구미국가5산단내, 부지 66,116㎡, 건물연면적 76,449㎡의 규모로 건설하여, 연산 6만톤의 양극재를 생산하게 되며, 이는 순수 전기차(EV, 500km 주행) 약50만 대분의 배터리를 만들 수 있는 규모로 2024년부터 양산할 계획이다.

□ 양질의 일자리 창출, 이차전지 산업 생태계 구축으로 선순환 구조 마련

아울러 구미 양극재 공장 신축 현장에는 하루 1천여명의 근로자가 건설 현장에 투입되어 지역 경기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으며, 「구미형 일자리」 사업 추진으로 고용 유발효과 8,200여명, 생산유발효과 7,000여억원, 부가가치 유발효과 2,450여억원 등의 경제적 파급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구미시는 2023년 구성될 예정인 「상생형 일자리 협의체」를 통한「구미형 일자리」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선순환 구조를 마련하고, 「구미형 일자리」 사업을 중심으로 하는 이차전지 산업 생태계 구축으로 첨단산업 중심으로의 지역 산업구조 재편에 힘쓸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