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30 (토)

  • 맑음동두천 26.2℃
  • 구름조금강릉 25.4℃
  • 맑음서울 27.8℃
  • 맑음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26.7℃
  • 구름많음울산 26.0℃
  • 구름조금광주 27.4℃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조금고창 27.0℃
  • 흐림제주 27.6℃
  • 맑음강화 27.7℃
  • 맑음보은 23.6℃
  • 맑음금산 25.7℃
  • 구름많음강진군 27.8℃
  • 구름조금경주시 25.8℃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마숙자 경상북도교육감 후보, 포항에서 유세 총력전 펼쳐

 마숙자 경상북도교육감 후보는 본 투표가 하루 앞으로 다가온 5월 31일(화) 포항에서 마지막 유세를 펼쳤다.

 

 경북도민들에게 호평을 받던 청년유세단 또한 포항으로 집결해 총력을 기했다. 금일 마숙자 후보는 죽도시장을 방문하여 유세, 청소 등의 봉사활동, 그리고 지역상권 살리기를 위한 활동을 펼쳤으며, 이후 두산위브 사거리와 영일대 해수욕장을 마지막으로 31일 일정을 마무리 하였다.

 마숙자 후보는 “포항은 경북의 여러 시·군 중 젊은 층의 인구가 가장 많다. 이들을 위한 백년대계를 구체적으로 제시할 수 있어야 진정한 교육감”이라며, “현재 진행 중인 교육청의 사업들을 자신의 공약인 것처럼 내세우지 않고, 보다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공약을 시민들께 알리러 왔다”고 포항에 온 이유를 밝혔다.

 

 그는 이어 “모든 부모가 그렇듯, ‘엄마의 마음’이란 단어의 무게를 잘 알 것이라 생각한다”며 “진짜 엄마의 마음으로, 경북의 아이들을 돌보겠다” 며 각오를 내세웠다.

 

실제로 마숙자 후보는 경북교육감에 출마한 3인의 후보 중 유일한 여성후보로, 경북에 새바람을 불어넣을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