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34.7℃
  • 구름많음강릉 32.3℃
  • 구름많음서울 34.8℃
  • 맑음대전 34.3℃
  • 구름많음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28.9℃
  • 구름많음광주 32.4℃
  • 구름많음부산 29.6℃
  • 구름많음고창 34.8℃
  • 구름많음제주 28.8℃
  • 맑음강화 33.8℃
  • 맑음보은 32.2℃
  • 맑음금산 32.7℃
  • 구름많음강진군 33.8℃
  • 구름많음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30.7℃
기상청 제공

태백시, 사회적거리두기 개편안 시범 실시

URL복사

태백시(시장 류태호)가 6월 14일(월)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을 시범 운영한다.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은 강원도 내 인구 10만명 미만 시군을 대상으로 6월 14일(월)부터 7월 4일(일)까지 3주간 운영되며, 사적모임을 8인까지 허용하는 등 침체된 지역경제를 고려하여 기존 사회적 거리두기 보다 대폭 완화된 방역조치이다.

 

개편안의 주요 내용은 5인 이상 사적모임 허용인원 상향조정(4인 ⇒ 8인), 지자체 신고대상 행사 규모 500명 이상에서 300명 이상으로 강화, 유흥시설 인원 제한 완화(8㎡당 1명 ⇒ 6㎡당 1명, 클럽 나이트 제외) 등이다.

 

적용 단계는 최근 확진자수에 상관없이 1단계부터 적용되지만 사적모임 허용기준과 종교시설 모임·식사·숙박 관련 규정은 2단계 기준이 적용된다.

 

류태호 태백시장은 “그간 사회적 거리두기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어려움이 상당히 많았는데 이번 조치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완화된 방역수칙을 유지하기 위해 시민 여러분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개편안에 따라 기존 사회적거리두기 5단계 체계는 4단계로 간소화되고 중대본 및 강원도 협의하에 지자체별로 1~3단계 조정이 가능하게 됐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