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3 (화)

  • 구름조금동두천 6.0℃
  • 구름조금강릉 7.1℃
  • 맑음서울 3.9℃
  • 구름조금대전 7.4℃
  • 구름많음대구 10.4℃
  • 구름조금울산 11.3℃
  • 구름많음광주 8.4℃
  • 맑음부산 11.0℃
  • 구름많음고창 4.5℃
  • 구름조금제주 10.0℃
  • 맑음강화 3.2℃
  • 구름많음보은 5.9℃
  • 구름많음금산 7.3℃
  • 구름많음강진군 8.5℃
  • 구름많음경주시 11.1℃
  • 구름조금거제 11.7℃
기상청 제공

삼부자 경찰관, 의식불명 환자 심폐소생술로 소중한 생명을 살려

URL복사

구미경찰서(서장 이갑수)는 상림지구대 소속 경찰관이 지난 1월 10일(일) 오후 4시경 전통시장 주차장에 갑자기 쓰러져 의식을 잃은 40대 남성의 소중한 생명을 살렸다고 전했다.

 

비번 근무 날 가족과 함께 시장을 방문하던 상림지구대 임대중 순경은 의식이 없이 머리에 피를 흘리고 있는 환자와 그 주변에 다급해하며 어쩔 줄 몰라 하는 사람을 목격하고, 즉시 심폐소생술을 실시하였다. 약 5분 후 환자의 호흡과 의식이 돌아온 것을 확인하고 경직된 몸을 주무르며 환자에게 지속적으로 말을 거는 등 정신을 잃지 않도록 하여, 119구급대에 인계하였다. 그는 병원에서 현재 치료 회복 중이다.

 

임대중 순경의 가족들은 부·자 경찰관으로서 아버지는 칠곡경찰서에 근무, 형은 20년 2차 순경공채 최종합격 후 입교를 기다리는 중이며, 가족들이 신속하게 역할부담을 하여 환자의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었다.

 

이날 심폐소생술을 한 임대중 순경은 “경찰관으로서 시민의 생명을 지키는 것은 당연히 해야 할 일이며, 평소 심폐소생술 방법을 교육받아 골든타임을 지켜 소중한 시민의 생명을 구조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