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7 (화)

  • 구름많음동두천 -8.7℃
  • 흐림강릉 -2.3℃
  • 흐림서울 -6.4℃
  • 흐림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2.5℃
  • 맑음울산 -1.6℃
  • 구름조금광주 -2.8℃
  • 맑음부산 0.1℃
  • 구름조금고창 -3.4℃
  • 제주 4.0℃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5.3℃
  • 흐림금산 -5.4℃
  • 구름많음강진군 -1.3℃
  • 구름조금경주시 -1.9℃
  • 구름조금거제 0.5℃
기상청 제공

[특별기고] 보이스피싱 표적은 누구도 예외 없다.

글 - 구미경찰서 봉곡파출소 최기수 경감

보이스피싱 범죄에 대한 경각심이 점차 높아지고 경찰의 예방 검거 노력에도 쉽사리 줄어들지 않고 그 범죄 수법은 날로 진화되고 더욱 지능적으로 변화하며 좀처럼 근절되지 않고 있다.

 

대다수 보이스피싱 범죄 피해자로 가장 취약할 것이라 예상하는 연령대로 60대 이상의 고령층으로 생각하겠지만 가장 많은 피해를 입은 연령대는 40~50대 중년층이 사실상 보이스피싱 범죄에 가장 취약한 계층으로 드러났다.

 

 40~50대의 중년층을 대상으로 한 지능적 보이스피싱 범죄가 기승을 부리는 원인으로 왕성한 사회, 경제활동이 필요한 연령층으로 자금 대출 등 금융기관 거래가 빈번하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경찰청 자료의 피해자들 연령대별로 보면 50대(29%)와 40대(24%) 등 중년층이 가장 컸고, 이어 20대 이하(17%), 30대(14%), 60대(13%), 70대 이상(3%) 순이었다.

 

대부분 젊은 사람들은 보이스피싱 범죄를 당하지 않는다고 생각하지만 통계처럼 20대와 30대 비율이 고연령층과 비교해도 적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보이스피싱 범죄는 연령층을 가리지 않고 누구나 피해를 입을 수 있고 교묘해진 수법 치밀하게 계획된 범죄 앞에서 방심하면 누구라도 피해자가 될 수 있음을 명심하여야 하겠다.

 

보이스피싱 등 범죄 예방을 위하여 평소 다음과 같은 방법의 숙지가 필요하다.

 

▶ 악성코드가 포함된 문자메시지를 전송하여 스마트폰에 악성프로그램이 설치되게 하고 개인정보를 탈취하여 소액결제가 되도록 하는 스미싱은 인터넷 링크를 절대 클릭하지 않기

▶ 모르는 번호로 가족 지인을 사칭하여 신분증 사진, 금융거래정보, 소액결제를 요구하는 메신저 피싱은 반드시 전화로 확인해 보기

▶ 경찰청 검찰청 등 정부기관을 사칭하여 유출된 개인정보를 악용한 보이스피싱은 금융거래 정보요구에 응대하지 않기

 

보이스피싱 또는 스미싱 사기로 조금이라도 의심될 경우에는 지체없이 112(경찰청), 1332(금융감독원), 118(불법스팸신고센터), 해당 금융기관으로 신고하여 피해상담 및 지급정지, 환급 등에 대해 도움을 받아 피해를 최소화해야겠다.

 

‘나는 절대 당하지 않을거야’라고 안일하게 생각하지 말고 조금이라도 방심하면 누구라도 보이스피싱 범죄의 표적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여 소중한 나와 내 가족 더 나아가 우리 이웃들이 보이스피싱 피해자가 되지 않기를 소망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