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9℃
  • 흐림강릉 26.4℃
  • 구름많음서울 26.3℃
  • 흐림대전 25.1℃
  • 대구 23.3℃
  • 울산 21.9℃
  • 광주 21.8℃
  • 부산 23.5℃
  • 흐림고창 22.7℃
  • 제주 19.4℃
  • 구름많음강화 24.5℃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4.7℃
  • 흐림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21.0℃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건강ㆍ스포츠ㆍ취미

한국건강관리협회, 최근 5년 동안 암 환자 22,211명 조기 발견

한국건강관리협회 건강소식 2019년 6월호 발췌

한국건강관리협회(이하 건협)는 2014년부터 2018년까지 16개 시·도지부 건강증진의원을 통해 22,211명의 암을 조기 발견했다. 건협이 최근 5년 동안 건강검진을 통해 발견한 암 검진 결과에 대하여 알아보자.

 

▶ 매년 평균 4,400여 명의 암 환자 발견

2014년부터 2018년까지 최근 5년 동안 건협이 발견한 암 발견자의 수는 22,211명으로 매년 평균 4,400여 명의 암 환자를 발견하여 상급병원으로 전원하고 있다. 건협 건강증진의원에서 5년 동안 암 검진을 받은 인원은 총 24,252,907명이며, 이 중 0.09%인 22,211명이 암을 진단받았다.

 

연도별로는 2014년에 4,634명, 2015년 4,077명, 2016년 4,240명, 2017년 4,641명, 2018년 4,619명이었다. 이 가운데 갑상선암이 29.6%(6,583명)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위암 18.8%(4,172명), 유방암 18.2%(4,053명), 대장암 10.3%(2,297명), 폐암 6.5%(1,439명), 자궁경부암 6.2% (1,369명), 기타 암* 4.8%(1,057명), 간암 3.6%(798명), 전립선암 2.0%(443명) 순이었다.

 

* 기타 암 : 신장암, 췌장암, 담관암, 담도암, 담낭암, 식도암, 난소암, 난관암, 방광암, 임프종, 혈액암, 뇌종양, 설암, 요관암, 임파선암, 소장암, 직장암, 후두암, 흉선암, 악하선암, 신세포암, 자궁내막암, 부신암, 담관세포암, 편도암,종격동암, 충수돌기암, 비소세포암, 악성늑막종괴, 나팔관암, 기관지암, 소뇌암, 이하선암, 비장암, 평활근육종(총 35종)

 

▶ 분야별 암 발견 순위

성별로 보면 남성은 위암이 33.9%(2,874명)로 가장 많았고, 갑상선암 18.4%(1,562명), 대장암 17.4%(1,478명), 폐암 10.3%(878명), 간암 7.5%(633명) 순으로 나타났다. 여성은 갑상선암이 36.6%(5,021명)로 가장 많았고, 유방암 29.5%(4,051명), 자궁경부암 10.0%(1,369명), 위암 9.4%(1,298명), 대장암 6.0%(819명) 순이었다.

 

연령별로는 60대가 29.8%(6,621명)로 가장 높은 발생률을 보였고, 이어서 50대 28.9%(6,411명), 40대 18.2%(4,036명), 70세 이상 16.3%(3,620명), 30대 5.5%(1,237명), 20대 1.3%(284명) 순이었다. 60대가 전체 암 발생자 대비 29.8%로 가장 높은 발생률을 보였는데 이는 우리 정부가 전국단위 암 발생 통계를 산출하기 시작한 1999년부터 2016년까지 집계한 암 유병 통계와 유의한 일치성을 보인다. 이 기간 동안 국내 암 유병자는 총 173만 9,951명으로 2016년 우리나라 국민(5,111만 2,980명) 29명당 1명이 암 유병자라는 것을 뜻한다.

 

지역별로는 대구광역시, 인천광역시, 경기도, 서울강남지역, 경상북도 순으로 높은 암 발견율을 보였으며, 충북, 대구, 경기도, 서울강남, 부산지역에서 갑상선암, 전북, 인천, 충남, 제주, 충북, 서울동부 지역에서 위암 발견율이 높았으며, 경기도, 서울서부, 서울강남, 서울동부, 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서 유방암, 인천, 제주, 강원, 경북, 서울동부지역에서 대장암, 서울동부, 강남, 부산, 인천, 경기도, 전남, 경북, 경남지역에서 폐암, 경북, 대구, 울산, 제주, 서울서부, 서울동부, 부산 지역에서 자궁경부암, 부산, 전남, 제주, 인천, 울산, 경기도, 충남, 경남 지역에서 간암, 강원도, 서울강남, 인천, 경기도, 광주·전남 지역에서 전립선암 발견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채종일 한국건강관리협회장은 “50~60대에서 암이 많이 발견되기는 하지만 30~40대에서도 갑상선암, 유방암, 위암, 자궁경부암 등이 발견되는 만큼 조기발견을 위한 건강검진을 정기적으로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검진문의]

경북지부(대구북부검진센터) 053-350-9000, http://www.kahpgb.co.kr

대구지부(대구동부검진센터) 053-757-0500, http://daegu.kahp.or.kr




배너